포스코 근무 노동자 폐암으로 산재 판정
링크복사 이 글을 카카오톡으로 퍼가기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퍼가기 이 글을 트위터로 퍼가기
동부지사 정석헌
shjung@tbc.co.kr
2022년 05월 17일

민주노총 금속노조 포스코지회에 따르면
포스코에서 20년 동안 근무한 뒤 퇴직한 68살
A 씨가 최근 근로복지공단으로부터 폐암을 산업재해보상보험법에 따른 업무상 질병으로 인정받았습니다.

A 씨는 가스와 분진이 발생하는 코크스로에
원료를 쟁여 넣는 업무를 했고
지난해 12월 폐암 진단을 받은 뒤
업무상 질병을 신청했습니다.

지난해부터 포스코에서 근무한 직원 6명이
업무상 질병으로 산재 판정을 받았습니다.

■ 제보하기
▷ 전화 : 053-760-2000 / 010-9700-5656
▷ 이메일 : tbcjebo@tbc.co.kr
▷ 뉴스홈페이지 : www.tbc.co.kr